검색

한국어

로그인 Account

로그인 / 등록 Account

웹사이트

클라우드 컴퓨팅

클라우드와 가상화의 차이는 무엇일까요?

가상화와 클라우드 모두 추상적인 리소스에서 유용한 환경을 생성하므로 이 둘을 흔히 혼동하곤 합니다. 그러나 가상화는 단일한 물리 하드웨어 시스템에서 여러 시뮬레이션 환경이나 전용 리소스를 생성할 수 있는 기술이고, 클라우드는 네트워크 전체에서 확장 가능한 리소스를 추상화하고 풀링하는 IT 환경입니다. 즉 가상화는 기술이고 클라우드는 환경이란 것이 두드러진 차이점입니다.

클라우드는 대개 해당 시스템 내에서 워크로드를 실행하는 동작인 클라우드 컴퓨팅을 지원하기 위해 구축됩니다. 

클라우드 인프라는 네트워크 전체에서 확장 가능한 리소스를 추상화, 풀링 및 공유해 클라우드를 생성하는 다양한 베어메탈, 가상화 또는 컨테이너 소프트웨어를 포함합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의 기반에는 안정적인 운영 체제(예: Linux®)가 있으며 이는 퍼블릭, 프라이빗, 하이브리드 환경 전체에서 사용자에게 독립성을 제공하는 레이어입니다.

인트라넷 및/또는 인터넷 액세스가 구축되어 있다면 가상화를 통해 클라우드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것만이 유일한 방법은 아닙니다. 

가상화를 사용하는 경우 하이퍼바이저라고 불리는 소프트웨어가 물리 하드웨어 최상위에 위치해 있으며 머신의 리소스를 추상화하고 이를 가상 머신이라는 가상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듭니다. 이러한 리소스는 원시 데이터 처리 기능, 스토리지 또는 모든 런타임 코드와 이를 배포하는 데 필요한 리소스가 포함된 클라우드 기반 애플리케이션이 될 수 있습니다.

프로세스가 여기서 끝난다면 클라우드가 아닌 가상화입니다. 

가상 리소스가 중앙화된 풀에 할당되어야만 클라우드라고 볼 수 있습니다. 관리 소프트웨어 레이어를 추가하면 클라우드에서 사용될 인프라, 플랫폼, 애플리케이션, 데이터에 대한 관리 권한이 제공됩니다. 또한 자동화 레이어를 추가하는 경우 반복 가능한 명령 및 프로세스로 수작업을 대체하거나 줄일 수 있기 때문에 클라우드의 셀프 서비스 구성 요소가 갖춰집니다.

다음과 같은 IT 시스템을 설정한 경우 클라우드를 구축한 것입니다.

  • 네트워크를 통해 다른 컴퓨터로 액세스 가능
  • IT 리소스의 리포지토리 포함
  • 신속하게 프로비저닝 및 확장 가능

클라우드가 제공하는 셀프 서비스 액세스, 자동 인프라 스케일링, 동적 리소스 풀이라는 추가적인 이점은 전통적인 가상화와의 가장 큰 차별점이 됩니다.

가상화를 사용하면 서버 통합과 우수한 하드웨어 활용률 덕분에 데이터 센터에 전력, 공간, 냉각 시설을 갖출 필요가 줄어드는 등 고유의 이점을 누릴 수 있습니다. 가상 머신 역시 격리된 환경이므로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테스트하거나 프로덕션 환경을 설정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습니다.


실질적인 비교

가상화를 구현하면 1개의 리소스를 많은 리소스처럼 동작하도록 할 수 있고, 클라우드 컴퓨팅을 구현하면 서로 다른 부서에서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통해 또는 회사에서 퍼블릭 클라우드를 통해 자동 프로비저닝된 리소스의 단일 풀에 액세스할 수 있습니다.

가상화

가상화는 단일한 물리 하드웨어 시스템에서 여러 시뮬레이션 환경이나 전용 리소스를 생성할 수 있는 기술입니다. 하이퍼바이저라 불리는 소프트웨어가 하드웨어에 직접 연결되며 1개의 시스템을 가상 머신(VM)이라는 별도의 고유하고 안전한 환경으로 분할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VM은 하이퍼바이저의 기능을 사용하여 머신의 리소스를 하드웨어에서 분리한 후 적절하게 배포합니다.

클라우드 컴퓨팅

클라우드 컴퓨팅은 네트워크 전체에서 컴퓨팅, 네트워크, 스토리지 인프라 리소스, 서비스, 플랫폼, 애플리케이션을 사용자에게 온디맨드로 제공하는 원칙이자 접근 방식입니다. 이러한 인프라 리소스,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은 클라우드, 즉 관리와 자동화 소프트웨어를 통해 오케스트레이션되는 가상 리소스 풀에서 소싱되므로 사용자는 자동 스케일링과 동적 리소스 할당이 지원되는 셀프 서비스 포털을 통해 온디맨드로 클라우드에 액세스할 수 있습니다.

 가상화클라우드
정의기술방법
목적1개의 물리적 하드웨어 시스템에서 다수의 시뮬레이션 환경 생성온디맨드 사용을 위한 가상 리소스 풀링과 자동화
용도특정 용도의 패키징된 리소스를 특정 사용자에게 제공다양한 용도의 다양한 리소스를 사용자 그룹에 제공
설정이미지 기반템플릿 기반
평균 수명연 단위(장기)시간/월 단위(단기)
비용높은 CAPEX(자본 지출), 낮은 OPEX(운영 비용)프라이빗 클라우드: 높은 CAPEX, 낮은 OPEX
퍼블릭 클라우드: 낮은 CAPEX, 높은 OPEX
확장성스케일 업스케일 아웃
워크로드스테이트풀(Stateful)스테이트리스(Stateless)
테넌시싱글 테넌트멀티플 테넌트

가상화에서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어떻게 전환할 수 있을까요?

이미 가상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다면 가상 리소스를 풀링한 다음 관리 및 자동화 소프트웨어를 통해 오케스트레이션하고 사용자를 위한 셀프 서비스 포털을 구축하여 클라우드를 만들 수 있습니다. 또는 Red Hat® OpenStack® Platform 같은 솔루션을 활용하면 간편하게 클라우드 환경으로 전환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벤더의 엔터프라이즈 라이선스 계약에 구속되는 경우에는 클라우드, 컨테이너 및 자동화 시스템 같은 현대적 기술에 대한 투자 규모가 제한될 수 있으므로 가상화에서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전환하는 것이 그리 쉽지 않습니다.

클라우드와 가상화의 더 큰 가능성을 살펴보세요

OpenStack® 워드 마크 및 OpenStack 로고는 미국 및 기타 국가에 등록된 OpenStack Foundation의 등록 상표/서비스 마크 또는 상표/서비스 마크이며, OpenStack Foundation의 허가하에 사용됩니다. Red Hat은 OpenStack Foundation 또는 OpenStack 커뮤니티와 아무런 제휴, 보증, 후원 관계에 있지 않습니다.